남모를 고생은 이제 그만!! 지긋지긋한 무좀 주의보

Real 라이프/Health 2016. 8. 30. 08:00

긁적긁적! ! 제발... 나의 무좀을 남에게 알리지 말아다오~’

남모르게 괴로워만 했던 무좀, 떳떳하게 질병이라 말하기는 부끄럽고~ 무좀은 재발성이 높은 고질적인 만성질환이라 심할 경우 걷기도 힘들어질 수 있어요! 오늘 지긋지긋한 무좀 극복 방법과 잘못 알고 있었던 오해를 풀어보아요~

 

무좀은 피부사상균이라는 곰팡이가 피부 각질층, 모발, 손발톱에 감염돼 발생하는 피부 질환을 말해요. 발생 부위에 따라 두피, 사타구니, , 손발톱으로 나눌 수 있어요. 이 중 발 무좀과 손발톱 무좀이 전체의 80%를 차지할 정도로 가장 빈도가 높죠.

 

NO, 최근 5년간 손발톱 무좀 환자 수를 조사한 결과 평균 여성(63 7206), 남성(55 8113)으로 남성에 비해 여성의 환자가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하이힐, 땀 배출이 어려운 스타킹, 손발톱에 흠집을 내는 네일아트 〮 패디큐어가 원인으로 지목되었습니다.

YES, 손발톱 무좀은 머리〮사타구니 등 신체 어떤 부위로도 전염이 된다는 사실! 타인에게도 전염 가능성이 있으므로 무좀 환자와는 슬리퍼, 양말, 발수건 등을 따로 쓰는 것이 필수라고요~

 

NO, 손톱은 약 6개월, 발톱은 최대 1년쯤 길게 치료해야 해요. 감염 범위가 손발톱의 50% 이상이면 병원을 찾는 것이 좋죠. 손톱 6~8, 발톱 12주쯤 약을 복용하는 방법도 있답니다.

 

NO, 잘못된 민간요법은 오히려 발 건강에 해롭습니다. 일시적으로 각질이 제거되는 효과가 있을 수는 있지만 근본적인 치료는 아닙니다. 발에 상처가 있다면 오히려 상처로 세균이 침투해 증상이 더 심해질 수 있으니 주의하세요!

 

 

비가 오는 날이면 통풍이 잘 안 되는 레인부츠를 신는데요. 비를 막아주는 장점은 있을 수 있지만 꽉 끼는 신발은 피하는 게 좋아요. 또, 양말을 신을 때는 면 양말을 신고 하루 한 번 이상 갈아 신어 양말이 땀에 배지 않게 하는 청결함을 유지해야 해요. 특히 여성들이 날씬해 보이기 위해 땀 흡수가 안 되는 압박 스타킹을 신는데 이는 건강에 좋지 않으니 신지 마세요~

 

평상시 발을 청결한 상태를 유지하는 게 가장 중요한데요. 특히 발을 씻은 후에는 발을 완전히 말리는 것이 중요합니다. 발가락 사이를 꼼꼼하게 잘 말려줘야 하죠. 무좀은 촉촉하고 물기 있는 피부에 잘 생기므로 완전히 발을 마른 뒤 양말이나 신발을 신으세요.

 

피부사상균을 치료하면 무좀도 나아져요.  다만 오랜 방치된 발톱 무좀은 발톱 변형증이 동반되며 약물치료 효과가 떨어질 수 있어요. 초기에 치료할수록 쉽게 낫고 합병증을 예방할 수 있으며 완치율이 높답니다.

 

 

한 켤레만 계속 신으면 소독할 기회가 없기 때문에 신발을 정기적으로 바꿔 신는 것이  발 건강을 지키는 방법이에요. 통풍이 잘 되는 곳에 신발을 두어 소독한 뒤 신는 습관을 기를 수 있어요. 같은 신발을 하나만 계속 신을 경우 티눈이나 굳은살이 생길 수 있으므로 조심하세요!

 

조금씩 자란 발톱이 새것으로 완전히 바뀔 때까지 곰팡이가 계속 남아 있기 때문에 발톱 무좀이 생기면 6개월 이상 약을 발라야 해요! 또한 복용하는 약의 경우 간 기능 수치가 좋지 않거나 당뇨 질환이 있는 사람, 수유 중인 여성은 먹을 수 없기 때문에 레이저 치료를 권합니다.

 

여름의 끝자락에서 무좀과 같은 질병으로부터 손과 발을 건강하게 지키기 위해서는 깨끗함을 유지하는 게 중요해요. 얼굴과 마찬가지로 손과 발에도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는 게 좋으며 평소 손발 피부에도 신경을 써서 무좀 질환을 예방해보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비밀글
※블로그 운영정책에 의거, 포스트 주제와 맞지 않는 댓글(트랙백 포함)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여름철 그냥 지나치기 쉬운 곰팡이 감염증 확인 및 예방하는 쏠쏠한 팁

Real 라이프/Health 2016. 8. 9. 09:00

덥고 습한 날씨 탓에 곰팡이 서식에 최적의 환경이 조성되는 여름! 집 안 여기저기를 점령한 곰팡이 때문에 골머리를 썩고 계신가요? 그런데 여름철 곰팡이가 벽에 기분 나쁜 얼룩만을 만드는 게 아니라고 해요. 우리 몸에 생기는 곰팡이 감염 증상과 대표적인 질병, 그리고 예방법을 알아보세요!

 

 

벽에 새까맣게 붙어있는 것만 곰팡이? 이미 당신이 곰팡이에 감염되어 있을지도 모른다는 사실! 곰팡이에 감염되면 나타나는 증상을 확인해 보세요.

여름철 곰팡이에 감염되면 호흡기 질환이나 피부질환, 무기력증, 식욕감퇴 등 다양한 증상이 발현될 수 있어요. 특히 여름철에 발병하는 피부병은 대부분 곰팡이에 의한 것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랍니다. 덥고 습한 환경 탓으로 생각하고 치료를 게을리하면 만성질환으로 남게 될 수도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세면대 수도꼭지 뒤편
샤워하면서 욕실 청소 같이하시는 분들 많으시죠? 하지만 의외로 눈이 잘 가지 않는 곳, 바로 세면대 수도꼭지 뒤쪽 이랍니다. 안쓰는 칫솔을 구비해서 생각날 때마다 틈틈이 닦아주세요.

욕실과 주방 실리콘
욕실과 주방에 있는 줄눈이나 실리콘에 까맣게 낀 곰팡이! 생각보다 가까이 있지만 쉽게 지워지지 않아 그러려니 하고 넘어가는 분들이 많아요. 휴지나 신문지를 락스 물에 담갔다가 실리콘 위에 길게 붙여주세요. 잠시 뒀다가 휴지 등을 제거하면 깨끗해진 실리콘을 볼 수 있을 거예요. 정기적인 청소가 귀찮다면 양초를 발라 코팅을 해 주는 것도 좋아요.

세탁조, 세제 투입구
옷은 우리 몸에 바로 닿는 것이라서 정기적인 세탁조 청소가 더욱 필요하답니다. 세제 찌꺼기나 섬유 등이 남아있기 때문에 곰팡이가 서식하기 좋은 환경이 되기 때문이죠. 특히 햇빛이 나지 않을 때는 이 곰팡이들이 잘 마르지 않은 옷을 통해 우리 몸에 그대로 영향을 줄 수 있어요. 해가 바짝 나는 날에 베이킹소다와 식초를 섞어 세탁기 안에 넣고 빨래하듯이 돌려주세요. 세제 투입구는 햇볕에 말리거나 물기를 닦아 전자레인지에 10초 정도 돌려주면 소독 끝!

에어컨, 공기청정기, 제습기 필터
숨 쉬는 공기가 직접 뿜어져 나오는 곳인 만큼 철저한 관리가 필요해요. 필터는 최소 2주에 한 번 먼지를 털어내고 제습기 속 물통도 자주 비워주세요. 자동차 에어컨 필터 관리도 꼼꼼하게 해주고 처음 에어컨을 작동시킨 5분간 환기를 시켜주면 좋아요. 
 

 

가족 중에 곰팡이 질환자가 있다면 수건은 각자 한 장씩 사용하는 것이 좋아요. 꼭 곰팡이 질환을 앓지 않는다고 하더라도 청결한 생활을 위해 수건을 함께 사용하지 마세요.

 

곰팡이 질환 예방을 위해서는 자주 씻고 ‘바짝’ 말리는 것이 중요해요. 수건을 한 장만 사용하지 말고 여러 장을 이용해 꼼꼼하게 몸을 말려주세요. 특히 발가락 사이, 사타구니, 겨드랑이 등 살이 접히거나 습기를 없애기 어려운 부분을 중점적으로 닦는 것이 좋아요.

 

여름철에는 빨래가 잘 마르지 않아 냄새가 나고 곰팡이가 서식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수 있죠. 세탁할 때 탈수 단계에서 마른 수건을 다섯 장 정도 넣고 함께 돌려주세요. 바짝 마른 수건이 빨랫감 속의 수분을 빨아들여 빨래가 더욱 빨리 마르고 탈수 시간도 줄일 수 있어요!

 

 

면역력이 좋은 사람의 경우 곰팡이에 감염되었다 하더라도 대부분 치유될 수 있지만, 면역력이 약한 사람은 합병증으로 악화 될 수 있으니 꼭 주의하세요. 특히 무좀균과 같은 강력한 곰팡이 균은 애초에 감염되지 않는 것이 좋으므로 청결하고 건조한 생활을 통해 예방해 보시길 바랄게요! REAL LIFE NEVER STOP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비밀글
※블로그 운영정책에 의거, 포스트 주제와 맞지 않는 댓글(트랙백 포함)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봄맞이 침대 청소법과 매트리스 관리 TIP

Real 라이프/Health 2016. 3. 25. 08:30

 

 

봄철만 되면 어김없이 찾아오는 각종 알레르기 증상이 아이의 건강을 위협하죠? 아토피, 미세먼지로 고통스러울 때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요? 오늘은 봄맞이 청소 ‘매트리스 관리법’에 대해 집중해서 알아보아요~ 

 

 

 

 

비염과 아토피를 유발하는 집 먼지 진드기의 서식지가 바로 매트리스와 침구! 때문에 일주일에 한 번 청소를 해주는 것이 좋으며, 진공청소기는 진드기는 물론 미세 먼지까지 제거할 수 있답니다. 특히 집 먼지 진드기는 충격에 약해 매트리스를 두들기면 약 70%는 줄일 수 있어요! 진공청소기로 먼지를 털어낸 후 햇빛 좋은 날 베란다나 마당에 일광 소독합니다. 침대에 습관적으로 하는 걸레질은 습기를 가중시키므로 좋지 않습니다.

 

 

 

아이가 오줌을 쌌거나 음식물을 흘려 매트리스에 얼룩이 졌다면 즉시 따뜻한 물에 중성세제를 타서 수건에 묻혀 톡톡 두드려 닦습니다. 그런 뒤 햇볕에 말리면 얼룩이 없어지고 살균 소독되어 위생상 큰 문제가 없어요!

 

 

 

침구에 진드기가 있다면 매트리스도 진드기에서 자유로울 수 없답니다. 침구를 세탁할 경우 55~60℃ 이상의 물에 헹구면 진드기를 박멸할 수 있으므로 1주~2주에 한 번 세탁하세요!

 

 

 

 

 

 

매트리스는 보통 3개월에 한 번 좌우를 바꾸고 6개월에 한 번 뒤집어주는 게 좋아요! 오랜 시간 같은 자리에 눕다 보면 스프링에 무리가 가 한쪽으로 기울어질 수 있어요. 정기적으로 매트리스를 회전시키면 스프링의 복원력이 유지돼 매트리스를 오래 사용할 수 있답니다.

 

 

 

인테리어 소품 혹은 공기 정화를 위해 화분을 침대 옆에 두는 경우가 있는데요. 화분으로 인해 벌레와 진드기, 세균을 유발할 수 있답니다. 가능한 침대에서 멀리 두는 게 좋아요!
간혹 매트리스의 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특수 압축 비닐을 벗기지 않는데요. 이는 통풍과 공기 순환이 되지 않아 내장재에 곰팡이가 생기거나 스프링이 녹슬 수 있으므로 비닐 포장은 뜯어내고 사용하세요! 

 

 

 

집 먼지 진드기가 번식하기 좋은 조건은 습도 55% 이상, 온도 25~30℃로 고온다습한 환경입니다. 반면 습도가 너무 낮으면 각종 바이러스에 감염되기 좋은 상태가 되죠. 적정 습도 40~50%를 유지하세요!

 

 

 

섬유탈취제를 사용하기 보다 소독용 알코올을 뿌리면 살균 소독이 됩니다. 섬유탈취제는 균은 죽게 하지만 해충인 집 먼지 진드기 퇴치에는 효과적이지 못해요. 더군다나 섬유탈취제를 뿌리고 완전히 건조하지 않으면 습기 때문에 오히려 역효과가 될 수 있죠. 또한,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침대 위 이불을 치워 매트리스에 밴 땀이 날아갈 수 있도록 합니다.

 

 

 

매트리스를 바닥에 놓으면 쉽게 습기가 생길 수 있어요. 집 먼지 진드기나 곰팡이, 박테리아 서식할 수 있으므로 폐렴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반드시 프레임 위에 얹어서 사용하세요! 매트리스 사용 시, 보호 패드를 깔아두면 음식물을 쏟거나 하는 불상사를 1차적으로 막을 수 있답니다.

 

창문만 열면 들어오는 미세먼지, 어떻게 청소하지?!
미세먼지 청소 TIP ☞ (클릭)

 

 

우리 아이의 건강, 꽃가루, 황사, 미세먼지로부터 지켜줘야 하지 않을까요?
호흡기 질환이나 아토피가 있는 아이라면 특히 봄철 대청소에 신경 써야 합니다. 봄맞이 대청소를 계획하고 계시다면, 올바른 침대 관리와 청소 방법을 참고하세요! REAL LIFE NEVER STOP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비밀글
※블로그 운영정책에 의거, 포스트 주제와 맞지 않는 댓글(트랙백 포함)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봄철 3대 알레르기 증상과 예방법

Real 라이프/Health 2015. 4. 21. 12:19

소리 없이 찾아오는 봄처럼!
환절기만 되면 알레르기 증상이 우리를 괴롭히는데요! 

오늘은 봄철 3대 알레르기(비염, 결막염, 피부염) 증상과 예방법에 대해 알아보아요~

 

알레르기성 비염은 꽃가루, 먼지, 집먼지 진드기 등이 코로 들어갔을 때, 재채기나 콧물, 코막힘 등의 이상 증상이 나타나는 것을 말합니다. 일시적인 현상이라 생각하고 오랫동안 방치할 경우, 중이염, 부비동염, 후각 상실, 만성 기침 등 합병증이 올 수 있으므로 정확한 진단과 치료가 필요해요! 

 

비염 증상?


1. 기침, 재채기가 끊이지 않아요

2. 맑은 콧물, 코막힘이 심해요

3. 목구멍, 코와 귀가 가려워요 

4. 눈이 충혈되거나 두통을 동반해요

  
비염 예방법!


봄, 가을에 심해지는 계절성 알레르기 비염은 꽃가루가 원인이라 할 수 있으나 계절에 상관없이
알레르기성 비염이 계속된다면 집먼지, 곰팡이가 원인이라 할 수 있어요!
때문에 알레르기성 비염의 증상만 치료하기보다 원인물질이 무엇인지 파악하는 게 중요합니다.
콧물, 재채기, 코막힘, 가려움증이 지속되거나 감기가 3주 이상 계속되거나 기관지 천식, 아토피 질환을 가지고 있다면 의사의 정확한 진단과 집중 치료를 해야 해요~ 

 

알레르기성 결막염은 대부분 증상이 가벼운 계절성으로 주로 아이들에게 나타나는 봄철 각결막염과 어른들에게 나타나는 아토피 각결막염으로 구분할 수 있어요! 그 중 계절성 알레르기 결막염은 꽃가루, 화장품, 비누, 곰팡이, 화학섬유 등에 의하여 생기는 경우가 많습니다.

 

결막염 증상?


1. 눈이 가렵고 눈물이 흘러요

2. 눈이 충혈되고 눈이 부셔요

3. 심한 경우 눈의 이물감을 느껴요

   
 
결막염 예방법!


꽃가루가 날리는 날에는 외출을 되도록 삼가고, 외출할 때는 안경을 착용하는 것이 좋아요!
눈이 가렵다고 절대 손으로 비비지 말고 깨끗한 손수건이나 식염수로 세척해야 합니다.
초기 증상이 의심될 때는 얼음찜질을 해주면 증세를 완화시킬 수 있지만 위와 같은 증상이 심해
질 경우는 병원에서 치료를 받아야 시력저하를 막을 수 있답니다. 

 

레르기성 피부염이 가장 극심해지는 계절, 봄! 꽃가루 등의 항원뿐 아니라 피부 손상을 줄 수 있는 요인들이 가장 많은 계절이기도 합니다! 건조한 대기로 인해 더욱 피부는 건조함을 느끼고, 외부 환경에 의해 피부의 자극이 심해질 수 있어요.

 

피부염 증상?


1. 가려움증을 호소해요

2. 피부가 붉게 변해요

3. 아토피성 피부염도 생길 수 있어요 

  
피부염 예방법!


연약하고 민감한 피부를 가진 사진 사람은 청결을 늘 유지하고, 충분한 수분을 공급해줘야 합니다. 손상된 피부 장벽을 재생해주는 보습 제품에도 각별히 신경을 써서 사용해야 하죠. 외출 후 오염물이 남아있지 않도록 깨끗하게 씻어주고, 꽃가루가 기승을 부릴 오전 9시까지 환경, 운동은 피하는 게 좋아요.샤워보다는 목욕을 하는 것이 좋으며, 미지근한 물을 사용하여 자극을 줄여주세요! 아토피 피부염이 있는 사람은 비누, 샴푸, 로션 등에도 신중하게 사용해야 합니다!

 

면역력을 기르는 데는 제철 음식이 최고!  
봄철 건강 지키는 봄나물 요리법을 확인하세요! ☞ (클릭)

 

봄철 3대 알레르기 증상 어떻게 보셨나요? 황사와 미세먼지가 계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알레르기 증상은 더욱 심해질 수 있답니다. 일시적인 현상이라 가볍게 지나치지 마시고, 꼼꼼하게 체크해서 우리 모두 상쾌하게 건강하게 지내요~ REAL LIFE NEVER STOP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즈스 2015.04.21 14: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알레르기비염 ㄴ노노노

  2. BlogIcon 형식 2015.04.21 14: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염시져시져요

  3. BlogIcon 문정은 2015.04.21 14: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알러지ㅜㅜ힝

  4. BlogIcon 문정은 2015.04.21 14: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알러지ㅜㅜ힝

  5. BlogIcon oh 2015.04.21 14: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염쩌는데ㅠㅠ

  6. BlogIcon 옐링 2015.04.21 15: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알러지 조심해요!

  7. BlogIcon 피치 2015.04.21 15: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엔 진짜 관리가 중요한것 같아요!.!

  8. BlogIcon 동연 2015.04.21 15: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저.. 결막염 달고 살아요 아주 그냥

  9. BlogIcon 쏘선 2015.04.21 17: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 모두 예방합시다~~

  10. BlogIcon 정호영 2015.04.21 20: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극혐 ㅜㅜ

  11. BlogIcon 태꿍 2015.04.21 20: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 알러지 업지롱

  12. BlogIcon 김수진 2015.04.21 22: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 3개 다 있는듯...아 환절기
    싫어..

  13. BlogIcon 장호재 2015.04.21 23: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래 어릴때 진짜 눈이 맑았는데 ㅠㅠ 눈병한번 걸린 뒤로 매우 탁해졌어요...ㅠ_ㅠ 다들 조심하세용!

  14. BlogIcon alswo 2015.04.21 23: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철에 조심조심!

  15. BlogIcon 혜디 2015.04.22 00: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들 비염 조심!!!!

  16. ㅁㅅ 2015.04.22 15: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염이 젤 시르다...

  17. soup 2015.04.22 21: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두모두 조심!

이름
비밀번호
홈페이지
비밀글
※블로그 운영정책에 의거, 포스트 주제와 맞지 않는 댓글(트랙백 포함)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